Tuesday, April 24, 2007

열쇠

             열쇠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제 마음의 열쇠를 당신에게 주고 싶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두드리지 않으셔도 좋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슬프고 힘들 때, 즐겁고 흥겨울 때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오셔도 좋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언제든지 열어보실 수 있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제 마음안에 가득차 있는 즐거운 빛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당신에게 안겨드리고 싶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그리고 당신안에도 그런 방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만들어 드리고 싶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내 마음의 열쇠는 당신의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열쇠와 똑같은 거랍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열 때는 조심스럽고 부드럽게 해야만 합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그 안에 담겨진 소중한 것들이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놀랄테니까요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제 빛이 흘러나오는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그곳을 우리 함께 열어봐요.  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靑潭.